제주에서 인사드립니다.

15() 우리는 브루스 커밍스의 한국전쟁의 기원을 함께 읽기로 하고 이날 부터 시작하였습니다. 커밍스는 미국의 많은 정보와 자료를 토대로 한국 전쟁의 기원을 재구성하려고 하였습니다


[꾸미기]1 한국전쟁의 기원 강독.jpg


이번 주간은 오전에 대체로 커밍스의 책을 읽고 토론하는 일을 자주 갖게 되었습니다. 우리는 언제부터 인가 함께 무엇인가를 토론하거나 논쟁을 벌이는 일이 점차 소리 없이 사라져버렸습니다. 최근 들어와 그런 논의의 장이 열리는 것이 다행스럽습니다.  저녁에는 한나 아른트의 인간의 조건 세미나를 하였습니다. 함께 책을 읽고 토론을 하면서 아른트의 주장을 더 잘 이해할 수 있게 되는 것 같습니다. 다행히 활동가들에게도 좋은 배움의 기회가 되는 것 같습니다.


[꾸미기]2 인간의 조건 세미나.jpg


17()오전부터 인간 띠잇기 근처의 버스정류장에 사람들이 몰려와서 웅성거리고 있었습니다. 바로 그 자리에 천연 기념물로 지정된 원앙이 총에 맞은 채 죽어있었기 때문입니다. 이미 며칠 전에 여러 원앙새들이 냇길이소 근처에서 죽어 있는 것이 발견되었기 때문에 왜 하필 휘귀종인 원앙새들이 떼죽음을 당하게 되었는지 궁금했었습니다. 여러 사람들이 사진으로 원앙새들이 죽은 기록을 남겨 신문과 방송에 보도자료를 뿌렸습니다. 제주 경찰서는 제주대학의 야생동물구조센터에서 부검을 의뢰하였고 구조센터는 원앙새들의 사인이 전깃줄에 걸려 죽은 것이라는 황당한 결론을 발표하였습니다


[꾸미기]3 실탄에 맞아 죽은 원앙.jpg


여러 마리의 원앙새들이 한꺼번에 전깃줄에 걸려 죽다니 그것도 몸에 산탄 총알이 박혀있는 새들 조차도 최종 사인은 사냥에 의해서가 아니라는 엉뚱한 답변을 들어야 했습니다. 우리는 원앙의 서식지가 강정천 근처에 있다는 사실이 해군기지 정문으로 들어가는 새로운 도로 건설에 난관을 만들 수도 있다는 사실을 알고 공사측이 원앙의 개체 수를 조직적으로 감축시키려고 한 것이 아닌가 의심을 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오후에 평화 상단에서 밀감 택배용 박스 조립을 도와주었습니다. 구정을 앞두고 평화 상단에 밀감주문이 쇄도해서 일손이 달려 우리의 도움을 요청하였습니다. 우리는 노동시간이 오후에 두 시간이 있어서 이 시간을 활용하여 강정마을의 이러 저러한 일들에 참여할 수 있었습니다. 


[꾸미기]4 평화상단 돕기.jpg


오후 5시부터는 특별행동으로 해군기지 앞에서 한국전쟁의 기원을 함께 읽고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그러나 너무 바람이 많이 불고 추워서 일찍 행동을 마쳤습니다.

19() 주일 예배를 드리기 위해서 강정 생명평화교회를 방문하였습니다. 교회 교우들이 우리들을 친절히 맞아주었습니다. 교회의 분위기는 개방적이고 호의적이었습니다. 우리는 매월 한번 세번째 주일 날 이 교회에 출석하기로 하였습니다.

20() 오전에는 한국전쟁의 기원을 함께 읽고 토론하였고 오후 노동시간에는 정화조 공사를 앞두고 미리 준비 작업을 하였습니다. 이어 21()정화조 매립공사를 하였습니다. 동균이와 동균이가 부른 포크레인 기사가 일을 주도하였습니다


[꾸미기]5 정화조 심기.jpg


생각보다 공사가 커져서 하루 꼬박 작업을 하였습니다. 작업이 끝나고 강미경선생이 밀감과 밀감주스를 새방밭에 가져오게 되어 우리는 함께 정화조의 성공적 설치를 자축하는 파티를 열었습니다. 종환 삼촌이 기분이 좋아서 치킨과 피자를 사주셨습니다. 우리는 즐겁게 먹고 마시며 앞으로 평화센터도 없어지는 마당에 삼거리 식당을 더 소중하게 가꾸고 주변에 더 여러 시설을 세우기로 다짐하였습니다.

 

[기도제목]

1.     세계평화대학 강정캠퍼스에 12명의 신입생이 지원할 수 있도록

2.     삼거리 식당에 화장실과 주변시설들을 적절히 준비할 수 있도록

3.     태국에서 돌아오는 보라와 올라의 안전한 귀국을 위해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9 군사기지 없는 평화의 섬 제주를 상상하며(사하자) file 관리자 2021.01.26 13
448 2020년 3월 31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4.01 16
447 2020년 3월 23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3.27 13
446 2020년 3월 16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3.17 27
445 2020년 3월 10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3.10 17
444 2020년 3월 2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3.03 22
443 2020년 2월 24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2.26 15
442 2020년 2월 11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2.11 28
441 2020년 2월 6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2.06 14
440 2020년 1월 28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1.30 22
» 2020년 1월 21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1.21 22
438 2020년 1월 14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1.15 23
437 2020년 1월 8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 소식 file 샘터마마 2020.01.15 14
436 2019년 12월 31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소식 file 샘터마마 2019.12.31 18
435 2019년 12월 10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소식 file 샘터마마 2019.12.11 27
434 2019년 12월 3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소식 file 샘터마마 2019.12.03 35
433 2019년 11월 26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소식 file 샘터마마 2019.11.27 32
432 2019년 11월 19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소식 file 샘터마마 2019.11.21 81
431 2019년 11월 12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소식 file 샘터마마 2019.11.13 28
430 2019년 11월 5일 제주와 공평해에서 온소식 file 샘터마마 2019.11.05 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