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1월 20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2014.02.06 22:29

개척자들 조회 수:922

아체에서 소식을 전합니다.

 

한 주에 하루를 노동하는 날로 잡아 집 안 밖을 둘러 보며, 미뤄 놓았던 일들을 찾아 하루를 보내었습니다. 열심히 일하는 것까지는 좋았는데, 사하자가 의자에서 넘어져 손목을 접 질렀습니다. 크게 다치지 않아서 다행이지만 손목이라는 것이 매일 쓰는 부분이라 치료가 더디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밭 바꾸기.JPG


이 번 주 판티아 수안(고아원)에서는 이동 도서관을 마치고 한 달에 한 번 진행하는 평화 활동을 나누는 시간이었습니다. 파트너와 협력해서 팀의 과제를 수행하는 활동을 나누었는데, 함께 문제를 풀어 간다는 것이 자신의 생각을 가끔은 뒤로 밀어야 하고, 가끔은 조금은 고집스럽게 밀고 나가야 하기도 하는 등 쉽지 않다는 것을 직접 몸으로 경험하는 시간이었습니다.


판티아수안 (1).JPG


2 6일부터 16일까지 진행 될 평화 캠프 참가자 신청이 마무리 되었습니다. 원래 작정했던 것보다 너무 많은 참가자가 참가 신청서를 접수해 일단은 직접 3R를 찾아와 접수를 마친 사람까지 24명으로 마감했습니다. 돌아 오는 한 주간 로미아 뿌뜨라는 최종 점검을 하기 위해서 가요 지역을 방문하러 갔습니다. 원래 계획했던 바 마을(난민촌)뿐만이 아니라 가까운 곳에 함께 유지되고 있는 슬름파(난민촌)마을에서도 같은 프로그램을 동시에 진행하려고 합니다. 두 지역은 가장 크게 지진 피해를 입은 지역이고, 희생자 대다수가 이 두 지역에서 나왔습니다. 저희가 처음 답사 갔을 때 바 마을 촌장님과 슬름파 마을 촌장님께서 함께 계시며, 당신 마을에서도 진행해주기를 바라셨지만 그때 저희 참가자들에 대한 확신이 없었기 때문에 역량이 부족하다고 죄송하다고 말씀 드렸습니다. 그렇지만 혹시 모르니 연락을 드리겠다고 전화 번호를 받아 왔었습니다. 교통비와 식비가 더 추가 되었지만 슬름파 지역에서도 같은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것에 대해서 기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참가자들은 한 지역에서 숙식을 하고, 프로그램이 진행될 때는 각각의 지역으로 이동합니다.


김밥 (1).JPG  람푸욱 (1).JPG

 

이번 주엔 반가운 손님이 찾아 왔습니다. 챨리(민철)와 비비안(민정)이 시아를 데리고 아체를 방문한 것입니다. 우리 모두를 낯설어 하지 않고 볼 때마다 웃어 주는 시아로 인해 모두의 얼굴에 저절로 웃음이 머무는 시간들을 즐겼습니다.

 

[Indonesia-Aceh ] 아체 공동체 식구들

1.     한 주간 캠프를 위한 최종 점검을 하는 로미와 뿌뜨라의 여정이 건강하고 안전할 수 있도록, 그리고 지혜롭게 일들을 잘 마무리 하도록

2.     캠프 참가자의 인원이 늘 은 것에 대해서 부담스러워 하지 않고, 적절한 사귐과 준비들이 이루어 지도록

3.     챨리와 비비안 시아의 여정에 기쁜 만남과 행복한 나눔들이 계속되도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인도네시아 아체 3R 공동체의 웹사이트 방문해 보세요. 개척자들 2018.01.17 200
공지 아체(Aceh) 작은 평화도서관 프로젝트 관리자 2014.07.02 4177
362 [복희의 산들바람] 충분한 어리석음으로 복 주시기를(2013년10월) file 개척자들 2013.10.04 935
361 [2013년 9월 30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06 1410
360 [2013년 10월 7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10 1352
359 [2013년 10월 14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23 898
358 [2013년 10월 2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23 1222
357 [2013년 10월 2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30 1408
356 [복희의 산들바람] 발링카랑 평화 도서관을 다녀와서 (2013년 11월) file 개척자들 2013.11.05 1159
355 [2013년 11월 04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1.17 918
354 [2013년 11월 1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1.17 895
353 [2013년 11월 1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1.18 1209
352 [2013년 11월 25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08 1011
351 [2013년 12월 2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08 1161
350 [2013년 12월 9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09 855
349 [2013년 12월 16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19 851
348 [2013년 12월 23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22 815
347 [2013년 12월 30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30 850
346 [2014년 1월 6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1.07 824
345 [2014년 1월 13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1.13 954
» [2014년 1월 20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2.06 922
343 [2014년 1월 27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2.06 9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