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체에서 소식을 전합니다(20190304)


이번주는 정말 바쁜 한 주가 된 것 같습니다. 청년캠프와 함께 수화 교실이 진행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점점 많은 친구들이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도서관에 책을 빌리러 옵니다. 라펭과 발링카랑에서 진행하는 꿈 도서관 프로그램도 재미나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꾸미기_도서관 책 읽는 아이.jpg

그리고 다음주에는 발링카랑에서 이번에 청소년들과 함께 사진교실도 열 계획입니다. 상위학교에 입학할 수가 없었던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사진교실과 재봉교실을 열어 재봉교실을 원하는 청년들은 반다아체 3R센터로 와서 교육을 받고 사진 교실은 익산이 직접 마을 꿈 도서관에서 진행합니다.


꾸미기_글쓰기 교실.jpg

32, 저희는 모임 첫째 날 각자의 지역에서 멀리 반다 아체까지 온 친구들을 위하여 서로 사귐을 나눌 수 있는 재미있는 공동체 게임으로 모임을 시작했습니다. 처음에는 많은 친구들이 부끄러워하며 소극적으로 함께 했습니다. 그렇지만 수줍은 미소와 함께 이 시간을 즐기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다음 시간은 재봉 도구들에 대해서 배웠고, 오후에는 재봉틀을 사용하는 것을 실제로 해 보았습니다. 그리고 저녁에는 팀 빌딩 활동들을 했습니다.


 꾸미기_photo_2019-03-04_08-43-59.jpg

다음날은 이부 이따(재봉 선생님)를 따라 참가자들을 몸 사이즈 재는 법을 배우고 옷감을 재단해 보았습니다. 재단에 사용하는 계산 능력이 단순하긴 하지만 어떤 참가자에게는 계산을 해야 한 다는 것이 힘든 일이었습니다. 감사하게도 이부 이따는 굉장히 인내심이 많은 분이셨습니다. 그리고 참가자들 중 2명은 기초 재봉 교실을 들었던 적이 있어서 다른 친구들이 그들의 재단을 끝내는 것을 도와주었습니다. 또 다른 재미있는 활동은 저녁에 있었습니다. 각각의 참가자들은 그들 자신의 마을을 소개했습니다. 그 시간에 질문과 대답하는 시간을 있었습니다. 바에서 온 리스(Nis)와 사라바루에서 온 이라이(IRai)가 그녀들의 마을에 대해서 묻고 대답할 때 행복해 보였습니다. 그러나 여전히 대부분은 그들의 생각을 말하거나 질문 하는 것을 부끄러워합니다.


꾸미기_재단.jpg


꾸미기_서로 도우며.jpg

저희는 항상 3R 미디어에 저희의 활동들을 업데이트하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 청년 캠프를 열심히 지지한다는 메시지들을 보내왔습니다. 많은 분들에게 감사합니다. 데위 수크마한다야니, 춧 루따, 딘아, 누르그리고 마마 스늄에게 감사합니다. 저희에겐 한 대의 재봉틀밖에 없었는데, 마마 스늄이 재봉틀을 자원해서 사용하도록 해 주셨습니다. 이것은 정말 이 캠프를 준비하는 저희에게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꾸미기_photo_2019-03-05_16-51-25.jpg

이번 수요일 2월의 수화교실 마지막 날이었습니다. 우리는 지금까지 배웠던 것들을 다시 한 번 복습했습니다. 자기 소개하는 것, 날짜와 숫자, 일상에서 쓰는 간단한 동사들, 그리고 노래들을 연습해 보았습니다. 어떤 참가자들이 이 수업을 계속할 것인지 물어 왔습니다. 그리고 어떤 네티즌들 역시 어떻게 이 수업에 함께 할 수 있는지 물어 오기도 합니다. 그래서 이 수업을 계속할지에 대해서 생각 중입니다. 그렇지만 아마도 평화 캠프가 끝나야 가능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더하여 지속적으로 수화교실을 짧은 비디오로 매주 수요일마다 업데이트하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것 역시 3R 수화교실을 나누는 방법의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꾸미기_나무 밑에서 수업.jpg

그래왔던 것처럼 꿈 도서관은 잘 진행되고 있습니다. 꿈 선생님들은 열심을 가지고 아이들과 함께 하고 있습니다. 아이들은 점점 대담하게 자신들을 소개하는 법을 배우고 있습니다. 그리고 다양한 활동들을 합니다. 아이스크림 막대로 여러가지를 만들어 보기도 하고, 도서관의 책들을 선생님들과 함께 싸는 작업들을 하고, 다른 재미나는 교육적 활동들을 함께 하고 있습니다.

난다와 아리오 역시 라펭에 가서 꿈 선생님들과 함께 지냈습니다. 그들은 그 시간을 정말 즐겼습니다. 특별히 처음 함께 한 아리오는 말합니다. ”난 이곳이 정말 좋습니다.” 그렇지만 그들은 몇일이 지나서 청년 캠프를 도와야 했기 때문에 3R로 복귀해야 했습니다.

[기도제목]

1.     라펭과 발링카랑에 있는 꿈 선생님들이 행복하고 즐겁게 도서관 프로그램을 진행하도록

2.     재봉교실과 사진교실이 청소년들에게 자신이 더욱 자신 되게 하는 길을 찾을 뿐 아니라 마을에 좋은 기운들을 전달하는 메신저들이 되도록

3.     준비하고 운영하는 3R 스태프들의 영, 육의 강건함을 위하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인도네시아 아체 3R 공동체의 웹사이트 방문해 보세요. 개척자들 2018.01.17 139
공지 아체(Aceh) 작은 평화도서관 프로젝트 관리자 2014.07.02 4110
459 [2019년 5월 6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5.08 60
458 [2019년 4월 29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4.30 44
457 [2019년 4월 22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4.30 42
456 [2019년 4월 15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4.30 34
455 [2019년 4월 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4.10 46
454 [2019년 4월 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4.02 43
453 [2019년 3월 25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3.25 36
452 [2019년 3월 1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3.18 57
451 [2019년 3월 1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3.11 37
» [2019년 3월 4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3.05 55
449 [2019년 2월 25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3.04 35
448 [2019년 2월 1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2.18 32
447 [2019년 2월 1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2.15 24
446 [2019년 2월 4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개척자들 2019.02.15 27
445 [2019년 1월2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샘터마마 2019.01.28 40
444 [2019년 1월2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샘터마마 2019.01.21 37
443 [2019년 1월14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샘터마마 2019.01.15 50
442 [2018년 1월 7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1.07 199
441 [2018년 12월 3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9.01.03 29
440 [2018년 12월 24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8.12.26 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