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11월 1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2013.11.18 10:45

개척자들 조회 수:1208

아체에서 소식을 전합니다.

요즘 3R 주변이 싱그럽습니다. 작은 텃밭과 더불어 꽃나무들을 심기 때문입니다.  (마을에 나누어 주고 남은 나무들을 3R 가지고 것입니다.) 거의 죽은 나무 같았는데, 어느새 새로운 싹을 틔웁니다. 부목을 얻지 못해 자라지 못했던 덩쿨나무에게 만족스럽게 하늘로 뻗은 대나무 부목은 덩쿨 줄기의 좋은 친구가 되어 주었습니다이웃집 닭의 거침없는 침입에도 오이는 자신의 몫을 끝까지 해내었습니다. 정성을 드린 만큼 자신을 드러내는 작은 친구들이 고맙습니다.

꾸미기_고추&망그로.JPG

이번 이동 도서관에는 아이들이 많이 오지 못했습니다. 아이들이 학기말 시험 준비로 학교에서 보충 학습을 하느라 늦게 돌아 왔기 때문입니다. 그래도 안되는 친구들이 도서가 배치되어 있는 곳을 찾아와 끝나는 시간까지 책을 읽는 모습은 마음을 뿌듯하게 합니다 친구가 책을 읽거나 빌린다고 하더라도 계속 해야겠다는 마음이 들게 합니다.

꾸미기_오이.JPG

이번 회의에서 대강 1 캠프 계획을 나누었습니다. 주제와 목적에 대한 논의를 하였고, 외국인 참가자가 없을 수도 있다는 가정하에 아체 참가 대상자들을 대상으로 준비를 하기로 했습니다. 예술 캠프로 음악과 드라마, 외국인 참가자가 있을 경우 전통 무용을 첨가하는 것으로 내용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꾸미기_줄기 부목.jpg

3R 약간의 긴장이 있었습니다 ㅎㅎ 한정되어 있는 교통편으로 인해 누군가가 데리고 가거나 데려오지 않으면 걸어야 하는데, 걷기에는 많이 거리에 있습니다. 그래서 밤에 끝나는 친구(실습을 밤에 밖에 없는 경우) 데리고 오는 것으로 약간의 신경전이 있었습니다부탁하는 사람도 부탁을 받는 사람도 서로의 마음을 좀더 헤아려야겠다는 생각이 우리 모두에게 들었습니다


<기도제목>

1.  우리 마음에 사랑의 새싹이 돋아나도록

     2. 1 캠프 준비가 되도록(참가자와 운영 프로그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인도네시아 아체 3R 공동체의 웹사이트 방문해 보세요. 개척자들 2018.01.17 184
공지 아체(Aceh) 작은 평화도서관 프로젝트 관리자 2014.07.02 4155
197 [2014년 1월 6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1.07 821
196 [2013년 12월 30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30 845
195 [2013년 12월 23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22 811
194 [2013년 12월 16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19 849
193 [2013년 12월 9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09 855
192 [2013년 12월 2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08 1160
191 [2013년 11월 25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08 1010
» [2013년 11월 1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1.18 1208
189 [2013년 11월 1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1.17 893
188 [2013년 11월 04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1.17 916
187 [복희의 산들바람] 발링카랑 평화 도서관을 다녀와서 (2013년 11월) file 개척자들 2013.11.05 1158
186 [2013년 10월 2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30 1406
185 [2013년 10월 2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23 1220
184 [2013년 10월 14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23 893
183 [2013년 10월 7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10 1347
182 [2013년 9월 30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06 1407
181 [복희의 산들바람] 충분한 어리석음으로 복 주시기를(2013년10월) file 개척자들 2013.10.04 932
180 [2013년 9월 23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09.24 1333
179 [2013년 9월 16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09.22 962
178 [2013년 9월 9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09.22 9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