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금요일(4.5) 오전

평화교육 '회복적 서클'의 세번째 시간을 가졌다.

 

먼저는 서로 마음을 여는 시간으로, '조화와 소통'이라 느꼈던 자신의 기억에 남는 경험들을 나누었다.

'조화와 소통' 이라는 단어를 들으니 떠오르는 장면이 있었다.

나는 몇 년전 아름다운 꽃과 대화를 나누며 당시 슬픔으로 찌그러진 내 존재 구석구석이 새롭게 그 꽃과 같이 사랑으로 피어나던

소중했던 경험을 나누었다.

그 때의 추억을 떠올리면 항상 마음이 참 따뜻해진다.

 

그리고 두 사람이 짝을 지어 한 사람이 먼저 이야기 하고,

상대 사람이 그 이야기를 요약하여 들려주는 시간을 가졌다.  

이렇게 서로 번갈아가며 상대의 이야기를 잘 듣고 표현하는 시간이었다.

 

그 후, 본격적으로 본서클 (갈등당사자1:1 + (사실확인과 중재역할) 진행자1명) 을 경험해보았다.

인상에 남았던 것 첫 번째는 최근 경험했던 내 상황(신랑과 갈등)을 갈등 상황으로 놓고 진행을 해보았는데, 실제 상황이 아닌데도

내 감정에 빠져들어 상대의 이야기를 듣지 못하고 집중하지 못하는 내 모습을 발견했다.

실전에서 갈등 대상자들에게 얼마나 본인의 고통을 넘어 상대를 이해해가는 과정으로 넘어가는 것이

쉽지 않은가, 서로에게 마음이 녹아지는 포인트.. 특별한 신의 개입과 은혜가 필요하구나를 느겼다.

 

두 번째는 진행자로 서보니 두 사람의 갈등을 들으며 어느 한쪽에도 치우치지 않으며

한 사람 한 사람의 이야기들을 집중하여 잘 듣는 것, 서로에게 사실을 확인시켜 주면서 다음 과정들로 자연스럽게 넘어가는

흐름들을 읽어가는 것이 참 어렵다 느꼈다. '많이 연습해보며 해봐야 더 감이 잡히고 알 수 있는 부분이겠다' 싶었다.

또 한편으로는 진행자의 역할을 보니,

갈등 당사자들이 갈등을 풀어가는데 직접적이고, 자발적인 원동력이 되는 큰 도움이 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재미있게 교육을 받고 있다.

아직 난해한 부분들이 많다. 누군가의 이야기에 귀기울이며 듣는 것이 내가 얼마나 훈련이 안 되어있는가 돌아보게된다.

마을로, 공동체로 계속 살아가는데에 이러한 작업, 노력은 우리에게 너무도 필요하다 느낀다.

출산을 앞두고 여러 배움 중에 회복적 서클을 배울 수 있는 것도 지나가는 우연은 아닐 것이다.

삶에서 이 배움이 내게, 우리에게 잘 녹아지기를 바란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 아이들을 만나며... 마리솔 2011.04.26 21640
51 마음속에 아무것도 없다 [3] 영희 2011.11.21 13947
50 살아있네~~* file 마리솔 2012.10.05 10597
49 2010년 하반기 개척자들 평화교육팀 공부모임 정주 2010.10.04 8872
48 20120826_예능교회소년부_세계시민교육 file 도라 2012.08.27 6972
47 평화수업 "세상에서 제일 부자 아현이" 비비안 2011.11.10 4118
46 [2013년 기독청년아카데미 봄학기 강좌 '기독인을 위한 비폭력 훈련' ] 첫번째 수업 스케치 file 개척자들 2013.04.01 3156
45 두번째 모임 이야기 [2] 정주 2010.10.12 2349
44 [기청아] '기독인을 위한 비폭력 훈련' 두번째 시간 스케치 정주 2013.04.05 2001
43 {평화교육공부모임 세번째시간을 돌아보며} [1] file 날아가는해 2013.04.08 1762
42 여러분께~사랑하는 마음으로... 마리솔 2011.06.09 1724
41 평화 수업에서 [1] 마리솔 2011.04.29 1648
40 [초등평화교육] 아름다운 마을학교_가을01. 평화와 번영의 동북아를 준비하며... file 승화 2010.09.03 1590
39 중학교 평화수업 마리솔 2011.11.07 1550
38 첫 모임을 함께하곤. [1] file 정주 2010.10.04 1504
37 세번째 모임 이야기 [1] 마리솔 2010.10.25 1498
36 두번째 모임 읽기 자료 file 정주 2010.10.04 1464
35 가족 공동체 수업을 하고나서~ [2] 마리솔 2011.04.26 1457
34 이주민 센터 교육을 준비하며 마리솔 2011.05.27 1429
33 금곡고 평화수업 세번째 시간 file 빛나는 호수 2013.06.12 13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