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에 대한 비협력은 선에 대한 협력만큼이나 의무이다 - 간디

비폭력의 새로운 힘은 책임을 지는 것으로 부터 옵니다.

국민연금이 무기에 투자되고 있다는 사실.은 참 경악스러운 일이었습니다.
우리는 잘못된 일이 있다는 것을 알았을 때, 우리가 어느새 그 잘못을 지지하고 있었다는 것을 알았을 때,
우리는 어찌해야 할까요.
우선, 우리는 무엇이 잘못되었는지 충분히 알아야 합니다.
둘째로, 어떻게 우리가 그 잘못을 지지해 왔는지 알아야 합니다.
셋째로, 우리의 지지를 철회할 가장 좋은 방법이 무엇인지 알아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그런 잘못된 체제/제도로부터 철회된 지지로 무엇을 해야 하는가. 입니다.
우리가 내는 국민연금이 무기에 투자되고 있다는 것을 알았고,
폭력을 지지하지 않는다면, 
우리는 국민연금이 더 이상 무기에 투자되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의사를 표해야 합니다.
상대의 가장 약한 부분을 공략해 그들간의 지지와 협력을 깨뜨림으로써 변화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국민연금이 바른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지지할 수 있습니다.

다만, 우리는 폭력에의 대항에서 체제/시스템에는 대항하나 상대를 증오하기는 거부해야 합니다. 사람은 사랑해야 합니다.
갈등을 풀어나가는 진리의 조각 맞추기는 여기에서도 동일합니다.
어느 누구도 진리를 소유할 수 없음을 이해하고 우리 각자는 진리의 조각을 가지고 있음을 인정한다면,
우리는 진리의 조각을 맞추어 나가며 더 큰 진리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자신의 조각을 진리라고 주장하지 않고 자신의 조각을 진실되이 상대에게 보이고 
상대 역시 자신의 조각을 보임으로써 우리는 미처 알지 못했던 진리를 찾아갈 수 있습니다.
생각해 보면, 지금까지 제 주변의 관계에 성숙했던 사람들은 저와 이런식으로 진리를 맞추어갔음을 알 수 있었습니다.
자신의 생각을 잘 이야기 하고, 저의 생각을 잘 이야기 할 수 있도록 도와주었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꺼내어진 이야기들은 우리로 무엇이 본질이며 우리가 갈 바가 무언지를 알게해 주었습니다.


폭력의 종류

1. 직접적 폭력 - 이는 신체적 폭력입니다.
2. 제도적/구조적 폭력
3. 문화적 폭력
     습관화 된 "나"는 자신도 모르게 상대에게 폭력을 휘두를 수 있습니다.
     현대의 신념체제 속에서 돈, 지식, 외모, 나이.. 그 모두  특권이 될 수 있고 상대에게 폭력적 위치가 될 수도 있습니다.
     삶의 모든 영역에서 깨어 돌아보지 않으면 우린 무지한 채 폭력자가 되어 버릴 수도 있습니다.


폭력이란 처음에는 쉬운 방법 같습니다.
금방 해결되는 것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평화를 지향하는 방법은 불편하고 어렵고 느려보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모든 일이 익숙해지면 오히려 더 편한 일이 되듯이,
예수의 방식, 사랑과 은총의 방식이 오히려 편한 방식일 수 있습니다.
내 멍에는 쉽고 가볍다- 그 말은 사실입니다. 우리는 너무 어렵게 살고 있습니다.
이는 우리가 빛에 대한, 사랑과 은총에 대한 경험이 없어서 그럴 수도 있습니다. 
우리는 사랑과 은총에 대한 그리움이 없는 것 같습니다.

다음 시간에는 우리에게 예수가 남긴 것이 무언지 살펴보고
사회적 전략을 세워보도록 하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 평화교육-회복적써클 [1] 눈물 2013.04.04 1349
31 평화교육 ~ 마리솔 2011.11.02 1345
30 나를 찾아 떠나는 여정(평화교육 1년을 돌아보며) 영희 2012.04.03 1308
29 회복적 서클 네번째 시간 후기 빛나는 호수 2013.04.19 1298
28 금곡고 평화수업 첫번째 시간 file 빛나는 호수 2013.06.04 1207
27 평화교육 마을공부 모임 봄학기 두번째 주제 '화해를 향한 여정' 모임에 초대합니다. [1] 빛나는 호수 2013.05.04 1135
26 [기청아] '기독인을 위한 비폭력 훈련' 세번째 시간 후기 - 최혜영 file 빛나는 호수 2013.04.19 1085
25 회복적 서클 2주차 시간을 함께 하고… [1] 마리솔 2013.04.02 1056
24 회복적써클 네번째 시간 후기 나도똥나무 2013.04.20 1029
23 금곡고 평화수업 2차, 3차시 수업 후기 - 교사 최혜영 file 개척자들 2013.06.20 932
22 가르침과 배움의 경계 허물기 - 평화수업 방법론을 고민하며... 빛나는 호수 2013.06.17 930
21 [기청아 봄학기 기독인을 위한 비폭력 훈련] 여섯번째 수업 후기 file 개척자들 2013.05.20 928
20 '화해를 향한 여정' 첫번째 시간 [1] 빛나는 호수 2013.05.09 913
19 평화교육, 회복적서클 3주차 시간을 보내고_ [1] 바위 2013.04.09 904
18 '화해를 향한 여정' 두번째 시간 빛나는 호수 2013.05.10 882
» 기청아 기독인을 위한 비폭력 훈련 다섯 번째 시간 후기 - 신수임 빛나는 호수 2013.05.09 865
16 2013년 봄학기 개척자들 평화교육 공부모임 '회복적 써클' file 개척자들 2013.04.01 865
15 금곡고등학교 평화수업 마지막 수업 후기 개척자들 2013.12.05 777
14 [기청아] 기독인을 위한 비폭력 훈련 네번째 시간 후기 빛나는 호수 2013.04.23 768
13 2017 신임 간사 및 평화복무 발런티어 훈련안내 [4] file 개척자들 2017.02.09 2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