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th_webposter.gif

 


문화를생각하는사람들 제48차 문화나눔마당
“괜찮아, 여긴 쿠바야”    

 

일시     : 2011년 8월 26일(금) 오후 7시30분
이야기손님 : 최재훈, 한수진(경계를 넘어 활동가, “괜찮아, 여긴 쿠바야” 저자)
장소     : 레드북스(지하철 5호선 서대문역 3번 출구 영천시장(독립문) 방향 750미터, 대로변 피쉬앤그릴 2층)
참가비   : 무료(* 레드북스 커피 한잔값 3,000원을 준비해 주시면 고맙습니다)
문의     : 문화를생각하는사람들 (02-336-5642, www.artizen.or.kr)

 

국제연대단체인 “경계를 넘어”를 통해 인권과 평화운동을 하는 활동가인 최재훈(필명 까밀로)과 한수진이 쿠바를 다녀왔습니다. 그런데 그들은 쿠바를 여행한 것이 아니라 쿠바사람들을 여행한 것이었습니다.

 

젊은 청춘, 음악가들, 도시의 잘사는 사람들과, 시골의 가난하고 순박한 농사꾼들, 젊은날 뜨거운 피로 혁명에 참여했던 그러나 지금은 노인이 된 사람들, 거기다 자본주의 국가 사람들은 모두 부자라고 철썩 같이 믿고 있는 퇴역 장교, 그리고 복잡한 도시 길거리에서 빈둥거리며 외국 관광객들에게 어설픈 사기를 치는 젊은 히네떼로들까지 그야말로 다양한 쿠바 사람들의 이야기가 “괜찮아 여긴 쿠바야 - 우리와 다른 오늘을 사는 곳(최재훈·한수진 공저, 책으로여는세상)”에 펼쳐져 있습니다.

 

문화를생각하는사람의 48차 문화나눔마당은 평화활동가인 최재훈, 한수진의 눈을 통해 멋진 시보레 차나 근사한 시가 향기로 포장된 쿠바가 아닌, 쿠바 사람들의 맨얼굴을 맨 얼굴을 보는 시간으로 준비했습니다.

우리의 오늘과 그들의 오늘을 견주어보며 우리의 내일을 생각하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참가비는 없습니다.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5 종이 소식지 말고 메일 소식지로~!! 바람개비 2013.06.24 841
114 기독청년아카데미 가을학기 강좌 소식 전합니다. file 기청아 2013.08.21 834
113 "한국교회, 아름다운 변혁을 꿈꾸다" (10월 강좌안내) file 생명평화마을 2011.09.21 833
112 [10월 일본 공정여행] 간사이, 작은 실험들을 만나다 공감만세^^ 2013.08.15 821
111 [뉴스앤조이] "제주 해군기지 건설 반대 운동, 난 항상 50점이었다" 기청아 2011.06.27 818
110 기청아 가을학기 개강 9월 26일부터!! file 기청아 2011.08.29 811
109 [9/14 토 낮12시] 암과 심장병을 겪은 사회학자 아서 프랭크가 이야기하는 몸, 질병, 그리고 윤리 이야기! 『몸의 증언』실시간 저자 화상강연에 초대합니다. 갈무리 2013.08.27 808
108 [10월 제주 공정여행] 객이 머물다 주로 사는 제주에 취하다 공감만세^^ 2013.08.15 808
107 [생명평화기도회]'청년유니온' 탐방 (9/23, 금) file 기청아 2011.09.15 805
106 개척자들 잘 지내고 있죠? [1] 고댕이 2011.08.16 785
105 [태국 전통 축제] 1년에 단한번, 로이크라통 풍등 축제 공감만세 2013.09.22 784
104 재판관이여, 바람을 향해 침을 뱉지 않도록 하라 (강정마을 이야기) 살아봄직 2013.10.18 777
103 ★ 국제 공통어 에스페란토에 얽힌 희망과 고난의 역사 - <위험한 언어>(울리히 린스)의 언론사 서평들을 소개합니다! 갈무리 2013.11.18 772
102 <다큐>구럼비-바람이 분다 [8월 4일 강정 평화의 인간띠잇기 항공영상] 살아봄직 2013.08.09 740
101 [추석맞이 공정여행] 천상의 녹색계단, 바타드 가는 길 공감만세^^ 2013.08.15 735
100 기독청년아카데미 2014년 겨울학기 강좌 소식 전합니다 file 기청아 2013.12.26 722
99 [기청아 기획강좌] 가나안농군학교운동과 한국근현대사 file 기청아 2014.02.10 720
98 종교인의 현실 참여 file 장동만 2013.12.25 699
97 [왜냐면] 감옥에 갇힌 강정마을 지킴이 / 김선우 살아봄직 2013.10.18 679
96 "안녕, 길 위에서 만난" - 저의 작은 그림 전시회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file LEE N.Y 2013.10.13 6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