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cupy!-새 시대의 아이콘

2011.12.13 07:23

장동만 조회 수:1579

Occupy!-새 時代 아이콘

 

 

<a href="http://www.twitter.com/dong36"><img src="http://twitter-badges.s3.amazonaws.com/follow_me-c.png" alt="Follow dong36 on Twitter"/></a>

 

 

 

스트릿을 점령하라

(Occupy Wall Street)!

1% 국민 전체 자산의 33%

10% 전체 자산의 69.5%

1% 국민 전체 소득의 23%

나라 ‘99%‘ 함성이다//

 

 

 

 

99% 힘으로 세상을 바꾸자!

세상 지축을 뒤흔든다

10/15/11 미국 100 도시

세계 82 1,500

함께 점령하자 (Occupy Together)!”

지구촌에 울려 퍼졌다//

 

 

 

 

탐욕과

부패의 소굴

이익은 사유화, 손실은 사회화

벌면 그들만의 잔치

손해나면

국민혈세 투입

99% 분노하기 시작했다//

 

 

 

 

거짓 우상 (False Idol) 금융 자본

생산없이 돈놓고 돈먹는 -/-박장

분노한 사람들 (Los indignados)

이게 아니다 ! 외쳐댄다//

 

 

 

밑바닥엔 흐름이 있다

미국

체제의 근간인

자본주의와

代議 민주주의

99% 실망과 불신이다.//

 

 

 

 

자본+권력=부정/부패

99% 무관하다.

그들은 대기업/부자등

1%만을 위해 일한다. 정부도

의회도 모두 이들 편이다//

 

 

 

 

자본주의

+민주주의 결혼은 끝났다.

문제는

부패나 탐욕이 아니라

자본주의

자체다 .변화는 가능하다

“We are The Awakening”

철학자

슬라보예 지잭의 말이다//

 

 

 

 

마이클 샌댈 교수는 말한다

돈으로 살수 없는것이 없어진 시대

경제를 넘어 공정성/정의란

무엇인가 묻는 움직임이다//

 

 

 

 

레흐

바웬사는 말한다

소수를

찌우고 다수를 억압하는

경제

불공정성에 대한 저항이다

자본주의

위기는 미국뿐 아니라

세계 공통의 문제다//

 

 

 

 

정부 정책과 민중 의지 사이엔

언제나 격차가 존재해 왔지만

지금은 격차가 천문학적으로

커졌다 -노암 촘스키 //

 

 

 

 

 

고어는 이렇게 말한다

민주주의가

위기에 처한 상황

에서

우리

제도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나아가야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극단적인 불평등은 망가진

경제의 특징

이다 . 경제는

금융 부문에 의해 지배되고

정부의 비호에 경도돼 있다

NYT 10/08/11 사설이다//

 

 

 

 

 

미국

정치가 전환점에 도달했다

보수의

장미 시절은 끝났다

WP 10/06/11 사설이다 //

 

 

 

 

시위대는 링컨의 말을 바꾼다

The Government of the Rich,

For the Rich, by the Rich.

Money talks too much.

그러면서 절규한다

우리는 정의를 원한다!” //

 

 

 

 

(

) 근본() 資本주의

갈쑤록

양극화 되는 빈부 격차

이에

속수무책인 代議 민주주의

점령하라구호가 안나올수 없다//

 

 

 

 

 

한국서 요란한 선진화 구호

선진화= 미국화 ?

그래선 된다

미국의 딜레마를 보라!//

 

 

 

 

사안마다

열띤 / 논쟁

뭐가

보수고 뭐가 진보인가

時代 아이콘 ‘Occupy!’

미국

99% 외침을 들어라!//

 

 

 

 

P.S. 모든 수치/자료는 인터넷 상에서 취합 했습니다.

<10/15/11 >

 

 

P.S. Vatican urges economic reforms,

Condemns collective greed.”-Reuters

10/24/11 기사 일독 강추 합니다.

 

 

http://kr.blog.yahoo.com/dongman1936

http://twtkr.com/dong36

http://twitter.com/dong3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2 주소변경(박현민) [1] 박현민 2012.04.25 1830
151 모든 역사는 현대사다 - 랑케 file 덱토스 2012.04.09 2261
150 [버마어린이교육지원] 버마와 메솟에서의 활동 이야기 자리 평화바닥 2012.04.07 1150
149 기독청년아카데미 봄학기 강좌 ; 3월 26일부터 개강 file 기청아 2012.03.14 1645
148 [3/21저녁7:30] 저술업자 이명석의 유쾌한 고찰 "잘 놀아야 잘산다 문화생각사람 2012.03.12 1835
147 [강연회] 캄보디아 지뢰확산탄금지운동 활동가초청 '캄보디아의 고통, 우리의 미래' 평화바닥 2012.03.09 1124
146 [3/9] 서기호 판사와 함께하는 대화마당 "법관의 정치적 중립과 사회적 소통" 문화생각사람 2012.03.04 2415
145 안녕하세요~ 그안에 교회입니다. [1] file 오즈 2012.02.16 2475
144 [3/2] 노래를찾는사람들 문진오의 두근두근콘서트 “2012, 봄” 문화생각사람 2012.02.11 1151
143 [2.7] 55차문화마당 "이찬수-믿는다는 것 행위로서의 종교" 문화생각사람 2012.01.30 1149
142 [1/27] 인디언 수니 콘서트 "바람만이 아는 대답" 문화생각사람 2012.01.20 1141
141 [1/14] 박남준 한보리 시노래콘서트 "아름다운 관계" 문화생각사람 2012.01.09 1620
140 * 1년과정-사회복지사/보육교사/평생교육사 교육안내 평생교육원 2011.12.30 1058
139 기청아 겨울학기 1월 2일 개강, 공부는모호함을 뚫고가는 힘입니다. 기청아 2011.12.28 1035
138 [1/11] 한겨레 이순혁 기자가 말하는 <대한민국검찰은 왜 이상한 기소를 일삼는가> file 문화생각사람 2011.12.20 983
137 사랑의 에너지 압난유 2011.12.13 881
» Occupy!-새 시대의 아이콘 장동만 2011.12.13 1579
135 기청아 일일찻집(12.10/토 12시~7시) 초대합니다. file 기청아 2011.12.08 873
134 [12/13 저녁7:30] 군의문사 최초의사회적 문제제기 김훈중위사건! "그날 공동경비구역에는 무슨 일이 있었나?" file 문화생각사람 2011.12.05 1077
133 2011 성공학교 메인즈과정 모집 file 지민 2011.11.24 9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