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11월 25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2013.12.08 20:15

개척자들 조회 수:1011

아체에서 소식을 전합니다.

 

bantu bersama.jpg


이번 주는 고아원 친구들과  시간를 갖는 주였습니다. 주고 받는 인사에서 익숙해진 방문이 주는 유익을 얻습니다.

함께 하는 활동으로 '장애물 함께 극복하기' 했습니다.  모두가  부족한 부분이 있지만 서로 도우면 어려움들을 극복할 있다는 것을 생각하게 하는 활동이었습니다. 사실 아이들이 얼마나 주제에 가까이 닿아간는지는 모르지만 준비하는 우리에게는 많은 생각들이 들게했습니다.  


kumpul.jpg  mengatasi.jpg


요즘 저희 안에 조금씩 서로에게 불만들이 쌓여가고 있습니다. 서로의 기대가 채워지지 않으면서 마음을 열어 이야기를 하는 것이 아니라 침묵하며,  불편한 마음들을 쌓아가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보통 이런 관계에 익숙한(문화적으로) 사람들은 그냥 대강 무시하고 넘어가는데그렇지 않은 사람들은 점점 마음이 불안해집니다. 이런 갈등들이 있는 것이 서로에 대한 기대감이 있기 때문이기에 긍정적인 부분들도 있습니다. 그러나 그러한 기대가 상대를 평가하는 기준이 되지 않아야 하겠습니다. 있는 모습 그대로를 받아 들이고, 마음에 있는 불편함들을 자연스럽게 이야기 있는 공동체가 되려면 우리 모두 많은 노력이 필요한 같습니다


keliling purpus.jpg

 

3R화장실이 물이 내려가지 않아서 고치고 있습니다. 고치는 정도가 아니라 완전히 부수고 다시 만들고 있습니다. 저희의 생각에 내려가는 관이 잘못되었다고 생각했는데, 열어 보니 고정이 잘못 되어 있어 아예 물이 내려 가지 못하는 구조였습니다. 다행히 지금이라도 새로운 모습으로 자리를 잡게 되어 얼마나  마음이 놓이는지...(완전 화장실 쓸때마다 두려웠는데^^) 수고하는 형제들에게 감사한 마음입니다.


[Indonesia-Aceh ] 복희, 로미, 마리아띠

  1. 아체 공동체가 서로에 대한 배려와 돌봄이 커져 있도록
  2. 아체 공동체가 사역의 모습들이 구체와 되도록
  3. 함께 하는 식구들의 마음이 모아 지도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인도네시아 아체 3R 공동체의 웹사이트 방문해 보세요. 개척자들 2018.01.17 200
공지 아체(Aceh) 작은 평화도서관 프로젝트 관리자 2014.07.02 4178
203 [2014년 2월 17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2.22 954
202 [2014년 2월 10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2.22 912
201 [2014년 2월 3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2.22 902
200 [2014년 1월 27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2.06 928
199 [2014년 1월 20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2.06 922
198 [2014년 1월 13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1.13 954
197 [2014년 1월 6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4.01.07 824
196 [2013년 12월 30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30 850
195 [2013년 12월 23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22 815
194 [2013년 12월 16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19 851
193 [2013년 12월 9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09 855
192 [2013년 12월 2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08 1161
» [2013년 11월 25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2.08 1011
190 [2013년 11월 1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1.18 1209
189 [2013년 11월 1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1.17 895
188 [2013년 11월 04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1.17 918
187 [복희의 산들바람] 발링카랑 평화 도서관을 다녀와서 (2013년 11월) file 개척자들 2013.11.05 1159
186 [2013년 10월 28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30 1408
185 [2013년 10월 21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23 1222
184 [2013년 10월 14일] 아체에서 온 소식입니다. file 개척자들 2013.10.23 8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