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_webjabo.gif

 


문화를생각하는사람들 제45차 문화나눔마당
대지는 흔들어도 웃으며 가자


일시     : 2011년 5월 12일(목) 오후 7시30분
이야기손님 : 김명준(다큐멘터리 우리학교 감독, 몽당연필 집행위원장)
장소     : 레드북스(지하철 5호선 서대문역 3번출구 영천시장(독립문) 방향 750미터, 대로변 피쉬앤그릴 2층)
참가비   : 무료(* 레드북스 커피 한잔값 3,000원을 준비해 주시면 고맙습니다)
문의     : 문화를생각하는사람들 (070-4168-1652, www.artizen.or.kr)


최근의 일본을 뒤덮은 대지진으로 상상할 수 없는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지구촌의 많은 사람들은 일본의 피해를 마음아파하며 빠른 복구를 위해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지원금액은 점점 더 늘어나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일본에서 반세기가 넘는 숱한 차별을 받으면서도 우리말과 글, 우리문화를 지켜온 재일동포들이 이번 지진으로 인해 겪고 있는 현실에 대해서는 잘 알려져 있지 못합니다. 한국 정부와 재일 한국 총영사관은 같은 피를 나눈 형제임에도 불구하 고, 조선학교와 동포들이 (조)총련의 소속이라는 이유로 외면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현재 조선학교에는 한국국적 아이들이 50% 이상을 차지하고 일본국적 아이들도 10% 정도를 이루고 있습니다. 총련은 북에서 받은 50만 달러의 구호자금을 민단 동포, 총련 동포, 귀화한 동포 등, 국적과 소속을 초월하여 집행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 한국정부가 공식적이든, 비공식적이든 총련 동포들 및 학교를 잃은 조선학교 아이들에게 구호기금을 지원한다는 소식은 없습니다.


현재, 지진의 집중 피해 지역이었던 미야기현 센다이의 도호쿠 조선 초중급학교는 교사가 기울고, 내부 벽이 파손되어 건물을 해채하고 새로 건축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 아이들은 그나마 지진피해를 덜 입은 기숙사 건물을 이용해 수업하고 있습니다. 또, 후쿠시마 조선 초중급학교는 방사능의 위험 때문에 피난 갔던 동포와 그 자녀들이 돌아오지 못하는 상황에서 23명이었던 학생들이 15명으로 줄어든 상태로 졸업식과 입학식을 해야 했습니다.


문화를생각하는사람들은 2007년 영화<우리학교>를 만들어 독립영화의 최고기록을 갱신하며 깊은 울림을 주었던 김명준 감독을 모시고 제45차 문화나눔마당을 진행합니다. 지진피해와 재일동포라는 이중고를 겪는 우리의 아이들에 대한 이야기 그리고 이를 돕기 위한 모임인 “몽당연필”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5 드디어, 제주해군기지 국회진상조사단이 파견됩니다. file 개척자들 2011.05.09 1206
» [5/12]김명준(다큐 우리학교 감독)이 들려주는 일본 지진이후 조선학교 이야기(참가비 무료) file 문화생각사람 2011.05.02 1085
73 오늘(5/2) 세기모는 양평 신망원으로 찾아갑니다. 개척자들 2011.05.02 2173
72 [기독청년아카데미] 2011광주역사기행 소개. 신청받아요. 기청아 2011.04.27 1431
71 [모집] 인권연대 상근 활동가 채용(5/10 마감) 인권연대 2011.04.27 1052
70 생명평화 학교 file 생명평화마을 2011.04.21 892
69 북간도 신앙공동체 탐사 file 생명평화마을 2011.04.21 2113
68 [일본 구호 재건 활동] 기도를 요청드립니다. 개척자들 2011.04.20 931
67 [포럼] 전`월세 대란시대, 그리스도인은 어떻게 할것인가 새벽이슬입니다 2011.04.19 1043
66 [4/28](강연)안진걸-미친 등록금의 나라와 혹독한 민생고의 시대(무료) file 문화생각사람 2011.04.17 951
65 [4.23 일일기획강좌] 세계화 시대의 기독교 신학 (장윤재 교수) 기청아 2011.04.14 1146
64 [4/19] 이지상과 안치환이 함께 하는 고려인희망된장콘서트 "연해주의 선물" file 문화생각사람 2011.04.09 1138
63 급!! 지금 제주를 위해 기도해 주십시요... 개척자들 2011.04.07 918
62 4/4(월) 세기모 관련 급! 공지입니다!! 개척자들 2011.03.31 1467
61 안녕하세요. 궁금한 게 있어서 질문드리려구요. [1] 아이레 2011.03.28 1126
60 제주 강정마을에 배너들이 걸렸네요! file 정주 2011.03.27 1207
59 한상진 선생님의 메일에서... 정슈기 2011.03.22 1009
58 방사능 완쾌 치료법. 재호 2011.03.22 1268
57 인권연대 수요대화모임: 서해성의 직설을 듣는다 인권연대 2011.03.22 2774
56 일본 대지진 참사 위로 모금 음악회 [1] 새벽이슬입니다 2011.03.21 11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