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_webjabo.gif

 


문화를생각하는사람들 제45차 문화나눔마당
대지는 흔들어도 웃으며 가자


일시     : 2011년 5월 12일(목) 오후 7시30분
이야기손님 : 김명준(다큐멘터리 우리학교 감독, 몽당연필 집행위원장)
장소     : 레드북스(지하철 5호선 서대문역 3번출구 영천시장(독립문) 방향 750미터, 대로변 피쉬앤그릴 2층)
참가비   : 무료(* 레드북스 커피 한잔값 3,000원을 준비해 주시면 고맙습니다)
문의     : 문화를생각하는사람들 (070-4168-1652, www.artizen.or.kr)


최근의 일본을 뒤덮은 대지진으로 상상할 수 없는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지구촌의 많은 사람들은 일본의 피해를 마음아파하며 빠른 복구를 위해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지원금액은 점점 더 늘어나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일본에서 반세기가 넘는 숱한 차별을 받으면서도 우리말과 글, 우리문화를 지켜온 재일동포들이 이번 지진으로 인해 겪고 있는 현실에 대해서는 잘 알려져 있지 못합니다. 한국 정부와 재일 한국 총영사관은 같은 피를 나눈 형제임에도 불구하 고, 조선학교와 동포들이 (조)총련의 소속이라는 이유로 외면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현재 조선학교에는 한국국적 아이들이 50% 이상을 차지하고 일본국적 아이들도 10% 정도를 이루고 있습니다. 총련은 북에서 받은 50만 달러의 구호자금을 민단 동포, 총련 동포, 귀화한 동포 등, 국적과 소속을 초월하여 집행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 한국정부가 공식적이든, 비공식적이든 총련 동포들 및 학교를 잃은 조선학교 아이들에게 구호기금을 지원한다는 소식은 없습니다.


현재, 지진의 집중 피해 지역이었던 미야기현 센다이의 도호쿠 조선 초중급학교는 교사가 기울고, 내부 벽이 파손되어 건물을 해채하고 새로 건축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 아이들은 그나마 지진피해를 덜 입은 기숙사 건물을 이용해 수업하고 있습니다. 또, 후쿠시마 조선 초중급학교는 방사능의 위험 때문에 피난 갔던 동포와 그 자녀들이 돌아오지 못하는 상황에서 23명이었던 학생들이 15명으로 줄어든 상태로 졸업식과 입학식을 해야 했습니다.


문화를생각하는사람들은 2007년 영화<우리학교>를 만들어 독립영화의 최고기록을 갱신하며 깊은 울림을 주었던 김명준 감독을 모시고 제45차 문화나눔마당을 진행합니다. 지진피해와 재일동포라는 이중고를 겪는 우리의 아이들에 대한 이야기 그리고 이를 돕기 위한 모임인 “몽당연필”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5 동티모르 딜리 라하네 마을, 파파 조제의 이야기 [3] Abby. 2010.12.29 1053
114 [기증받습니다] 노트북 수혈해 주실분..^^ susu 2010.10.18 1055
113 작은 용산이라 불리던 두리반의 타결 소식 실버희은 2011.06.09 1058
112 [공고]인권연대 상근 활동가 채용(10/4 마감) 연두부 2011.09.22 1058
111 * 1년과정-사회복지사/보육교사/평생교육사 교육안내 평생교육원 2011.12.30 1062
110 안녕하세요 ^^ [2] 몽이 2010.10.25 1066
109 제주해군기지 관련 국회 토론회가 내일(3/10일)있습니다. file 정주 2011.03.09 1066
108 [공감만세 해외자원봉사] 젊음, 열정으로 복원하는 세계문화유산 모집 (~2/6) [1] 공감만세 2013.01.15 1067
107 난민지위 인정 받은 소모뚜씨 이야기 정주 2011.03.08 1070
106 [12/13 저녁7:30] 군의문사 최초의사회적 문제제기 김훈중위사건! "그날 공동경비구역에는 무슨 일이 있었나?" file 문화생각사람 2011.12.05 1082
» [5/12]김명준(다큐 우리학교 감독)이 들려주는 일본 지진이후 조선학교 이야기(참가비 무료) file 문화생각사람 2011.05.02 1085
104 [8월 청소년 해외자원봉사] 친구가 사는 마을 바공실랑안 공감만세^^ 2013.07.02 1086
103 [Voice of Haiti] 아이티1차활동 때의 윤덕에 관한 글 Hannah 2010.09.18 1096
102 [아고라 청원] 전자주민증 도입 반대 서명!!! 개척자들 2011.06.21 1098
101 회복적 정의 전문가 양성 국제워크숍 부루쉬리 2010.10.16 1099
100 153성경영어 추석특강 아르케 2013.09.08 1100
99 [세미나] 맑스, 푸코, 네그리, 코소 세미나에 초대합니다. 돌민 2013.07.06 1101
98 9/20(월) 세기모 안내 부루쉬리 2010.09.17 1122
97 안녕하세요. 궁금한 게 있어서 질문드리려구요. [1] 아이레 2011.03.28 1126
96 [강연회] 캄보디아 지뢰확산탄금지운동 활동가초청 '캄보디아의 고통, 우리의 미래' 평화바닥 2012.03.09 1128